More

    “너 도대체 누구개?” 로봇 마주친 강아지 의외의 반응

    Youtube@Sputnik

    댕댕이 전용 ‘인간 극장’이라 불리는 프로그램이 있다. 바로 SBS ‘동물 농장’이다. 그동안 수많은 집사들이 동물 농장에 출연한 다른 강아지들을 보며 반가워하는 반려견들의 모습을 공개해왔다. 최근 강아지를 닮은 ‘로봇’을 본 강아지의 반응도 화제다. 과연 로봇과 강아지는 친구가 될 수 있었을지 함께 알아보자.

    Youtube@Sputnik

    지난 3월 러시아 뉴스 채널 ‘Sputnik’은 4족 보행 로봇을 만난 강아지 ‘피도’의 반응을 공개했다. 영상에 따르면 4족 보행 로봇 설계자 ‘앤디’는 자신의 반려견 ‘피도’가 놀고 있는 공원에 로봇을 풀어놓아 피도의 반응을 살펴보기로 했다.

    앤디는 ‘피도가 로봇을 만난 직후에는 경계하는 모습을 보일 것’이라며 ‘하지만 시간이 조금 지나면 (피도는) 로봇을 친구처럼 생각할 것 같다’라고 피도의 반응을 추측했다. 앤디가 로봇을 운행시키자 피도는 흥미로운 듯 로봇에게 가까이 다가왔다. 피도는 로봇과 일정 거리를 유지하며 냄새를 맡았다.

    Youtube@Sputnik

    로봇에게서 아무 냄새가 나지 않자 피도는 이상함을 감지한 듯 고개를 갸우뚱거렸다. 피도는 갑자기 몸을 낮춰 엎드리더니 로봇을 향해 짖기 시작했다. 앤디는 피도가 놀라지 않게 로봇을 피도의 반대 방향으로 운행시켰다.

    하지만 피도는 로봇을 계속 따라가며 짖어댔다. 급기야 피도는 로봇을 향해 으르렁거리며 이빨을 보였다. 당황한 앤디는 로봇의 자세를 아래쪽으로 조정해 낮추었다. 절하듯 엎드린 자세는 강아지들에게 ‘함께 놀자’라는 의미를 내포하고 있기 때문이다.

    Youtube@Sputnik

    그러나 피도는 아랑곳하지 않고 계속 로봇을 향해 짖어댔다. 결국 앤디는 자신 쪽으로 로봇을 돌렸다. 피도는 도망가는 듯한 로봇을 끝까지 쫓으며 위협하고 짖어댔다. 앤디는 ‘내 로봇의 외형이 아직은 조금 부족한 것 같다, 금속 냄새가 나는 것이 문제인가’라고 전하며 머쓱한 웃음을 지었다.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로봇의) 머리가 없어서 강아지가 거부감 느끼는 외형이었던 것이 아닐까’, ‘로봇은 댕댕이들이 좋아하는 자세부터 당장 배워야 할 듯’, ‘집사의 관심이 로봇에게 향하자 (댕댕이가) 질투하는 게 아니냐’ 등의 반응을 보였다.

    Related articles

    최신 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