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re

    잃어버린 강아지 찾아주자마자 또 잃어버리는 주인, 이유가…

    반려견과 산책을 하는 도중 모르는 댕댕이가 자연스레 동행한다면 집사들의 반응은 어떨까? 아마 많은 집사들이 예측 못한 댕댕이의 존재에 당황스러워할 것이다. 여기 한 가족과 자연스레 하루를 보내게 된 뻔뻔한 댕댕이의 모습이 화제다. 전 세계 집사들로 하여금 ‘목줄’의 중요성을 체감케 했다는 댕댕이의 사연을 함께 알아보자.

    지난 6월 동물 훈련 유튜브 채널 ‘KzE_Production’에서 공개한 사연이 화제다. 훈련사는 어느 날 반려견 ‘YG’와 함께 산책을 하고 돌아오는 길에 처음 보는 댕댕이를 마주쳤다.

    훈련사는 모르는 댕댕이와 인사를 하고 집으로 들어가려 했다. 그때 댕댕이가 쏜살같이 함께 따라들어왔다. 훈련사는 당황했지만 그의 반려견 YG, 크립토와 금방 어울려 노는 댕댕이의 모습을 보고 그저 함께 놀도록 놔두었다.

    하지만 영상 속 훈련사는 ‘언제까지나 이 댕댕이를 우리 집에 둘 순 없다’라며 ‘관리가 잘 되어 있는 (댕댕이의) 모습을 보니 주인이 있을 것 같다’라고 전했다. 그는 댕댕이에게 ‘앉아’, ‘기다려’ 등의 명령을 했다. 댕댕이는 곧잘 따라 했다.

    기본적인 교육까지 된 댕댕이의 모습을 본 훈련사는 집사가 존재할 것이란 생각을 굳혔다. 그는 SNS에 글을 올리고 동네 동물 보호소에 연락을 취하며 집사를 찾았다. 마침내 밤이 깊어서야 그는 집사 부부와 연락이 닿을 수 있었다.

    훈련사는 집사 부부를 만나 댕댕이를 보내주었다. 그는 부부에게 ‘반려견에게 목줄은 필수’라며 ‘반려견에게 목줄을 채우지 않으면 오늘처럼 반려견을 잃어버리게 될 것’이라고 조언했다. 그러나 부부는 ‘원래는 목줄을 채우지 않아도 (반려견이) 알아서 집에 돌아온다’라며 고집을 부렸다.

    훈련사와 부부가 작은 실랑이를 하는 순간 댕댕이는 또다시 달아났다. 영상은 놀란 부부가 댕댕이를 열심히 쫓아가는 장면으로 끝이 났다.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댕댕이를 찾자마자 잃어버린 기막힌 상황’, ‘뜻하지 않게 목줄의 중요성을 체감했네요’, ‘반려견을 위해서라도 목줄은 기본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Related articles

    최신 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