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우먼 오나미, 오는 9월 결혼 발표

애교 섞인 콧소리로 “하지마앙~”을 외치던 개그우먼 오나미(38)가 드디어 결혼을 발표했다. 축구선수 박민(36)과 공개 연애중인 그녀는 최근 SBS 예능프로그램 ‘골 때리는 외박’ 예고편에서 박민과의 결혼을 발표했다.

출처 : 유투브 SBS Entertainment 화면 캡쳐

KBS 공채 23기 개그우먼으로 데뷔한 오나미는 밝은 표정의 얼굴과 섹시한 몸매로 은근한 인기를 끌었다. 특히 여러 분장과 개그를 통해 못생긴 역할을 주로 맡았지만, 실제로 아담하고 평범하며, 성품미인으로 유명했다.

개그콘서트 활동 당시, 코너가 부진할 때 오나미가 출연하면 무조건 터진다!라는 말이 있었을 정도로 시청자의 웃음 흥행보증수표로 유명했다.

오나미는 고등학생 때 축구선수로 활약한 독특한 이력을 가지고 있는데, 이에 힘입어 SBS 예능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 FC 개벤져스 팀의 에이스로 활약했다. 엄청난 득점력과 호나우지뉴를 연상케 하는 그녀의 외모 덕분에 ‘오나우지뉴’라는 별명을 얻으며 인기를 누리고 있다.

출처 : 유투브 스브스 예능맛집 화면 캡쳐

그녀의 결혼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솔로천국 커플지옥인데!! 나미언니!! 결혼 하지마앙~!!””모태솔로 오나미가 결혼하다니!!”, “허경환은 이제 누구랑 결혼하나” 등의 재미있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예비신랑 박민과는 지인의 소개를 통해 만났으며, 축구를 통한 공감대가 많아서 금새 친해지고 연인이 되었다고 한다. 연상연하 커플인 두 사람은 오는 9월 4일 결혼한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