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2030부산엑스포 홍보대사 위촉

지난 19일 오후 부산시와 2030부산엑스포 유치위원회는 서울 용산 하이브 사옥 19층 회의장에서 BTS의 2030부산엑스포 홍보대사 위촉식을 열었다.

이 자리에는 BTS 멤버 전원과 부산엑스포 유치위원회 공동위원장인 한덕수 국무총리, 최태원 대한상공회의소 회장, 박형준 부산시장과 박지원 하이브 대표, 장성민 대통령실 정책조정기획관이 참석했다. 이날 홍보대사 위촉식은 2030부산엑스포 유치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생중계됐다.

출처 : 부산세계박람회 유튜브 화면
출처 : 부산세계박람회 유튜브 화면

위촉식에서 BTS 멤버 한 명 한 명에게 직접 위촉패를 전달했다. 수상자로 나선 장성민 대통령실 정책조정기획관은 악수를 한 후 팔을 번쩍 올렸는데, 갑작스러운 행동에 BTS멤버가 어정쩡한 자세로 사진을 찍게 되는 해프닝이 일어났다.

한덕수 국무총리 역시 위촉패를 전달한 이후, 갑자기 팔을 들어 올렸는데, BTS 멤버 슈가가 어깨 수술을 한 쪽의 팔을 들어 올려 생중계를 보고 있던 팬들이 걱정하고 놀라는 반응을 보였다. 덕분에 모호한 포즈로 촬영된 사진만 남았다.

출처 : 부산세계박람회 유튜브 화면

박형준 부산시장과 최태원 회장은 촬영 전 멤버들에게 하트 모양을 하자는 듯한 멘트와 제스쳐를 취해 작은 하트와 큰 하트를 성공적으로 그렸다.

한 누리꾼은 네이트 판 온라인 게시판에 ‘너무한거 아니냐’는 제목의 글에서 현장 사진을 캡처해 올리며 “악수하다 말고 이렇게 냅다 팔 들어올려서 자기들 사진 찍기 좋은대로 연축해서 방탄 멤버들이 팔 꺾이고 난리가 났다”면서 “어깨 수술한 멤버도 있는데 잠깐 사진 포즈 좀 취합시다 언질도 없이 갑자기 팔 꺾일 정도로 저러는거 무례한 것 같다”고 적었다.

출처 : 부산세계박람회 유튜브 화면
출처 : 부산세계박람회 유튜브 화면

다른 누리꾼들 역시 “밖에서는 귀한 대접 받는데…” “아니 진짜 손은 왜 들어올리지? 선거에서 승리하거나 할 때나 하는 것 아니냐. 뜬금없다” “멤버들도 불편해보이고 보는 사람도 불편해보인다” “심지어 슈가는 수술한 팔이다” 등 황당하다는 반응을 이어갔다.

‘정치인이 월드 스타를 만날 수 있는 기회가 쉽지 않다 보니, 이런 해프닝도 일어날 수 있다’ 라는 것으로 끝났지만, 예고없이 포즈를 하기보다는 사전에 어느 정도 협의를 하거나 박형준 시장과 최태원 회장처럼 알아들을 수 있는 멘트나 액션을 했어도 충분하지 않았을까 하는 아쉬움이 남는 현장이었다.

출처 : 부산세계박람회 유튜브 화면
출처 : 부산세계박람회 유튜브 화면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1
+1
4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전체 댓글 1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