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SSC 나폴리 공식홈페이지

이탈리아 세리에A리그 SSC Neapel에서 활약중인 김민재에 대해 과거 나폴리에서 센터백으로 활약했던 파비아노 산타크로체(36)가 ‘후배’ 김민재(26·SSC 나폴리)를 처음 본 순간을 떠올렸다.

SSC Neapel 레전드의 한마디

출처 : SSC 나폴리 공식홈페이지

산타크로체는 이탈리아 나폴리 지역 라디오 방송에 출연해 “‘쿨리발리 수준에 도달할 사람은 김민재밖에 없구나’, 내가 김민재를 처음 봤을 때 외친 말이었다”고 직접 말했다.

출처 : SSC 나폴리 공식홈페이지

김민재는 지난 7월 27일 3+2년 계약을 체결하고 나폴리에 합류했다. 8시즌 간 나폴리의 전성기를 이끌었던 칼리두 쿨리발리(31·첼시)를 대체하기 위함이었다.

출처 : 위키미디아

이전 시즌을 페네르바체에서 뛰던 김민재를 보기 위해 꾸준히 튀르키예를 방문했고 확신을 갖고 영입했다. 결과는 현재까지 대박 중의 대박이다. 김민재는 적응기도 필요 없이 곧장 주전 센터백으로 올라섰다.

출처 : SSC 나폴리 공식홈페이지

8경기 중 7경기를 90분 풀타임 출장하면서 2골을 기록했고, 나폴리의 8경기 연속 무패 행진(리그 4승 2무, 챔피언스리그 2승)의 1등 공신이 됐다.

출처 : SSC 나폴리 공식홈페이지

산타크로체는 “나폴리는 김민재, 레오 외스티고르, 마티아스 올리베라 등 새로운 선수들의 합류로 공중볼 경합에서 (경쟁력이) 크게 향상됐다. 단순히 높이를 더할 뿐 아니라 헤딩을 정말 잘 따낸다”고 분석했다.

출처 : SSC 나폴리 공식홈페이지

이어 “나폴리의 수비가 어떠냐고? 세계 최고 수비수 중 하나였던 쿨리발리와 작별한 뒤 많은 것이 변했다. 그들은 쿨리발리 수준에 도달할 수 있는 유일한 대체자를 찾았다. 바로 김민재다. 그는 나폴리에 중요한 선수며 더 강해질 것”이라고 따로 언급했다.

출처 : SSC 나폴리 공식홈페이지

그러면서 “솔직히 난 (김민재가 쿨리발리를 대체할 것으로) 기대하지 않았다. 진심이다. 그런데 그를 보러 간 순간, ‘젠장, 나폴리가 또 해냈구나’라고 생각했다. 나폴리의 스카우트진과 크리스티아노 지운톨리 단장에게 경의를 표할 뿐이다”라고 감탄을 거듭했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