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re

    야옹다옹

    왕따 당하던 반신마비 고양이에게 다가갔더니 벌어진 일

    지난 2월 TV에 비친 고양이 한 마리가 수많은 애묘인들의 눈시울을 붉혔다. 당시 고양이는 함께 사는 다른 고양이 3마리로부터 '왕따'를 당한 후 구석에 쪼그려 닭똥...

    새끼만 낳다가 당근 마켓에 처분된 먼치킨 고양이의 최후

    '번식장'이라는 곳이 있다. 품종견이나 품종묘를 움직이지도 못하는 작은 철창에 가둬두고 계속해서 교배시키는 장소를 말한다. 번식업자들은 품종견, 품종묘 분양을 원하는 사람들에게 돈을 받고 태어난 새끼들을...

    ‘나도 껴주라냥’ 축구 경기장에 난입한 고양이가 해버린 놀라운 행동

    축구 경기장에 등장한 고양이는 자신에게 날아오는 공을 보고 생각지도 못한 행동을 보이는데...

    단번에 승용차 문 열어버리는 사자 “어떻게 되었냐면요

    다큐멘터리 '동물의 왕국'에서 방영할 때마다 화제가 되는 동물이 있다. 바로 '사자'다. 사자는 아프리카 초원 서열 1위 특유의 멋지고 여유로운 모습 덕분에 '밀림의 왕'으로도 불린다....

    수의사마저 안락사 권하던 냥이에게 일어난 기적

    '길 동물'들의 주된 사망 원인 중 하나가 바로 '교통사고'다. 거대한 차에 치여 심한 부상을 당한 길 동물들은 사고로 인한 정신적 트라우마까지 안고 살아간다. 결국...

    케이지 탈출까지 감행한 아기 고양이가 향한 곳은 바로…

    강아지와 고양이는 너무나 다른 성향 때문인지 많은 매체에서 이들의 사이를 ‘앙숙’으로 표현하곤 하는데요. 실제로도 이미 각자의 생활 영역에서 따로 자라던 고양이와 강아지가 만난다면 살갑게...

    5개월 만에 이렇게 변할 수가… 길냥이가 집냥이 된 과정

    애견인이 아닌 사람들도 익히 알고 있는 댕댕이가 있다. 밝은 웃음으로 유명한 스타견 '달리'다. 달리는 여타 댕댕이들과 달리 활짝 웃는 반달 모양 입매를 소유하고 있다. 달리의 집사는 원래 달리의 표정이 '풀 죽은' 모습이었으나 입양 후 180도 달라진 것이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최근 달리와 비슷한 사연을 가진 냥이의 모습이 화제다. 집사에 따르면 '등골 써릴 정도'의 표정이었던 냥이가 입양 후 어떻게 달라졌는지 함께 알아보자. 지난 4월 반려묘 채널 '元野良猫チャチャとR me'는 반려묘 '차차'가 완벽한 집고양이가 된 5개월의 여정을 공개했다. 집사에 따르면 차차는 본래 길거리에서 구조된 유기묘였다. 구조 당시 차차는 사람에 대한 경계가 심했다. 또한 차차는 유독 차갑고 날선 눈빛으로 보는 사람들의 '간담'이 서늘하게끔 만들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공개된 영상 속 집사는 차차의 마음을 열기 위해 정성을 쏟았다. 차차에게 밥을 배불리 먹이고 애정 어린 손길로 쓰다듬어 주었다. 그녀는 차차를 데리고 산책도 다녔다. 목줄을 어색해하던 차차는 어느덧 길가의 꽃 냄새를 맡고 행인들에게 다가가며 조심스레 마음을 여는 모습을 보였다.시간이 흐르며 영상 속 차차의 모습은 점점 변화했다. 깡말랐던 차차는 어느새 통통한 체형으로 변신했다. 잔뜩 얼어 있던 차차의 표정은 나른하고 편안한 표정으로 바뀌어 있었다. 특히 차차는 동글동글한 눈동자를 반짝이며 집사에게 애교를 부리기도 했다. 밖으로 산책을 나갈 때면 차차는 호기심 어린 눈빛으로 이것저것을 만지고 구경하는 모습을 보였다. 집사는 '과거의...

    ‘최초 발견자도 울었다’ 아기냥과 어미가 버려진 기막힌 장소

    동물들도 인간만큼의 부성애, 모성애를 보일까? 대부분의 사람들이 알다시피 이미 많은 사연들로부터 새끼들을 보호하기 위한 어미 동물들의 모습이 밝혀져온 바 있다. 최근 죽어가는 아기 고양이들을 향해...

    폐기물 공장 쓰레기 분리 작업하다 발견된 고양이에 전 세계가 놀란 이유

    '눈썰미' 좋은 사람들은 때때로 하나의 생명을 살리곤 한다. 동물을 유기하는 장소가 점점 다양해지는 만큼, 사람들은 훌륭한 눈썰미를 발휘하여 위험한 도로가부터 깊은 절벽, 인적 드문...

    자기 집 철거 당하는 현장, 정면으로 본 냥이의 현실 반응

    고양이는 쫑긋한 귀와 반지르르한 털, 그리고 귀여운 외모로 우리들을 흐뭇하게 해주는 동물입니다. 국내에는 이러한 길냥이들을 위해 집을 지어주고 밥을 주며 함께 공생하는 것으로 유명한...

    철 파이프가 갇힌 고양이 구해주려 하자 생각지도 못한 의외의 반응

    시대와 국가를 불문하고 동물 학대가 끊이지 않고 있다. 특히 주변에서 쉽게 접할 수 있는 사례가 바로 '길고양이' 학대다. 길고양이들은 거리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만큼 누구에게나...

    폭설에 얼어붙은 고양이 구해주려 하자 생각지도 못한 놀라운 반응

    겨울이 되면 애묘인들의 걱정거리가 하나 더 늘어난다. 바로 '길고양이' 때문이다. 길고양이들은 겨울 한파에 얼어붙는 몸을 이끌고 거리를 방황한다. 그뿐만 아니라 사람들이 챙겨주는 밥과 물도...

    어디 갔소? 우리 탈주하는 암소가 딱 걸린 현장 모습

    집 안에만 있으면 갑갑한 느낌을 느끼는 건 동물도 똑같다. 최근 암소 한 마리가 우리를 탈출하는 영상이 화제가 되었다. 지난 9일 미국의 컴브리아 주의...

    집사 퇴근하자마자 화내는 고양이, 알고 보니..

    세상에서 가장 오랜 시간을 기다림 속에서 보내는 이들이 있다. 바로 '집사의 퇴근을 기다리는' 반려동물들이다. 집사가 반나절이 넘도록 밖에서 근무하고 집에 돌아오면 동물들은 뛸 듯이...

    3일 동안 채소만 먹었던 고양이가 이 장난감 보자마자…

    지난 15일 물고기 장난감과 함께 장난을 치고 있는 듯한 반려묘의 행동이 화제가 됐다. 평소처럼 아무 생각 없이 보면 그저 반려묘가 귀엽게 장난을 치고...

    ‘너무 이뻐서 자랑하고 싶다’ 유튜버가 못참고 공개한 페럿 영상

    instagram@vp_always, princephillip___ 최근 한 유튜버한테 그의 ‘반려 페럿’ 묘기를 보여 달라고 하자 공개된 영상이 인기다. 그는 페럿과 고슴도치 각각 한 마리를 키우는 집사로 알려졌다. 과연...

    고양이 모시는 ‘집사’ 연예인 하루 공개되자 쏟아진 반응들

    MBC 고양이 키우는 사람을 '집사'라고 부르는 이유가 무엇일까? 대개 고양이들은 도도한 성격을 지니고 있다. 도도한 고양이의 모습에 반려인들이 스스로 '집사'라 칭한 것이 그 시작이다....

    “길냥이들에게 자주 밥 주면 이렇게 됩니다”

    최근 길냥이들을 챙겨줬던 사람에게 벌어진 일이 화제다. 그는 배고픈 길냥이들에게 밥도 주고 사랑도 주며 임시 집사 역할을 톡톡히 했다고 전해졌다. 어느 날 길냥이들...

    고양이가 ‘이 정도면 잘 숨었다’라고 생각하는 현실 기준.jpg

      thedodo 고양이를 키우는 집사들이 자주 하는 놀이가 있다. 바로 '숨바꼭질'이다. 고양이들은 낯선 사람을 본 것도, 몸이 아픈 것도 아닌데 종종 어딘가에 몸을 숨기곤 한다. 최근 한 고양이도 집사와 열렬한 숨바꼭질 놀이를 했다. 누리꾼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한 고양이 모습은 어땠는지 알아보자.   thedodo 지난 12월 동물 전문 매체 'The Dodo'는 한 고양이의 사연을 보도했다. 사연 속 고양이 '키아누'는 공장 창고에 사는 유기묘였다가 집사의 손에 구조되었다. 처음으로 '사람' 친구가 생긴 키아누는...

    ‘경악’ 강아지 빨리 씻기려고 세탁통에 넣는 영상 공개되자…

    최근 홍콩에서 '강아지를 초고속으로 씻기는 방법'이라 주장한 영상이 화제다. SNS에 올라온 영상 속에서 한 남성은 생각지도 못한 곳에 강아지를 넣는다. 강아지는 두려움에 낑낑대며...

    과일 포장지 하나 덕분에 인생샷 건진 댕댕이 표정. JPG

    강아지를 키울 때 누구나 한 번쯤 실현해보는 로망이 있다. 바로 '과일 포장지'를 활용한 모자 씌우기다. 포장지를 뒤집으면 해바라기처럼 꽃이 피는 형상이 된다. 이를...

    개고기 식당 앞에서 극적으로 구조된 댕댕이의 최근 모습

    최근 중국에서 극적으로 운명이 바뀐 강아지의 근황이 화제이다. 1년 전, 이 강아지는 개고기 식당 앞에 묶여 곧 도살될 시간만을 기다리고 있었다. 그 순간 식당 앞에서 우연히 만난 한 남성 덕분에 기적적으로 목숨을 구할 수 있었다. 갑자기 도살될 위기에 처했던 강아지의 사연과 1년 뒤인 현재 모습에 대해 알아보자. 지난 10월 30일 영국 일간지 'Dailymail'에서 보도한 한 강아지의 사연과 근황이 사람들의 이목을 끌었다. 아메리칸 에스키모 종의 이 강아지 이름은 '릴리'였다. 보도에 따르면 1년 전, 릴리는 중국 길림성의 한 개고기 식당 앞에 두꺼운 쇠사슬로 묶여있었다. 릴리는...

    노숙자가 키우던 강아지 훔쳐 가는 남성, 이유가…

    프랑스에서 일어난 '강아지 강탈 사건'이 이슈가 되었다. 한 남녀 무리가 노숙자가 키우는 강아지를 억지로 빼앗아간 것이다. 노숙자는 저항하다가 무리의 남성에게 밀쳐져서 넘어진다....

    ‘대체 이게 뭐야’ 사슬에 묶여 있던 털 뭉치, 알고 보니…

    머리카락이 길게 자라 8kg에 달하는 일이 있을까? 여기 프랑스의 작은 섬에서 발견된 동물이 화제가 되고 있다. 동물의 형체를 알아보기 위해 털을 깎은 결과...

    최신 포스트

    NO TIT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