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re

    #강아지

    죽을 때 되어 본인 ‘무덤’ 직접 파고 있던 유기견, 결국은…

    youtube@月下笛 지난 10월 한 유기견이 자신의 ‘무덤’을 직접 파고 있던 것이 발견돼 사람들에게 충격을 주었다. 늙고 병든 상태인 유기견은 상처 입은 몸을 이끌고 자신의 무덤을...

    길거리에 널브러진 채 피 토하고 있던 꼬물이 강아지의 최후

    月下笛 유기견들은 길 위를 떠돌며 수많은 위험을 겪는다. 사람 혹은 같은 동물에게 사고나 공격을 당해 죽음에 이르기까지 한다. 최근 중국의 한 길거리에서도 비슷한 상황의 아기...

    8년 전 사라진 시츄, 새해 전날 발견돼 주인과 재회한 사연

    nownews 2021년 새해 전날 영국에서 실종된 반려견이 8년 만에 집으로 돌아왔다는 놀라운 소식이 전해졌다. 반려견을 찾았다는 소식에 반려인들은 감사 메시지를 전했다. 지난 2일 영국 일간...

    아기 강아지 한 마리 입양하여 너무 잘 먹였더니 생긴 일

    sohu 최근 한 마리 강아지를 입양한 노인에게 생긴 일이 화제다. 노인은 아내가 사망하여 혼자 살게 된 지 오래였다. 어느 날 그는 밭을 매다가 밭 주위를...

    최애 택배기사가 나타나자 사모예드가 보인 반응

    youtube@自由電子報小編精選 일본에 사는 한 사모예드 모습이 화제다. 기본적으로 사모예드는 사교적이고 사람에게 친화력을 보이는 성격이다. 이 사모예드는 반려인 이외의 다른 사람에게도 남다른 애정을 선보여 반려인을 '웃프게' 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들의 사연을 함께 알아보자. youtube@自由電子報小編精選 지난 6월 이슈 전달 유튜브 계정 '自由電子報小編精選'에 사모예드 '쿤'의 사연이 소개되었다. 쿤은 집에 종종 방문하는 한 택배기사를 유독 좋아했다. 택배가 배송 오는 날 쿤은...

    300일 동안 웰시코기에게서 관찰된 충격적인 다리길이 변화

    tumugi_corgi@instagram 최근 짧은 다리의 강아지를 귀여워하며 반려견으로 삼고 싶어 하는 반려자들이 늘고 있다. 대표적인 짧은 다리 반려견은 웰시코기이다. 웰시코기는 본래 목양견으로 소에게 차이지 않기 위해 다리 길이가 짧게 개량된 품종이다. 이렇게 짧은 다리를 갖게 된 많은 웰시코기들 중 누리꾼들의 눈길을 사로잡은 한 웰시코기가 있다. 바로 웰시코기 '코기'다. tumugi_corgi@instagram 코기는 구독자 약 37만 명의 'コーギーつむぎの成長日記' 유튜브 채널에 출연하는 일본 강아지다. 10월 26일, 이 유튜브 채널에서는 코기의 성장 과정을 담은 영상 하나가 게시되었다. 누리꾼들에게 화제가 된 이 영상은 코기가 300일 동안 밥 먹는...

    최신 포스트